Tuesday , March 31 2020
Home / korea / ‘우 다사’ 박연수 41 년 만 첫 소개팅 서 이혼 양육 사실 고백

‘우 다사’ 박연수 41 년 만 첫 소개팅 서 이혼 양육 사실 고백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MB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 ’스틸 컷 ./ 사진 제공 = MBN

MB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 ’스틸 컷 ./ 사진 제공 = MBN

MB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 ’스틸 컷 ./ 사진 제공 = MBN

가 모델 출신 배우 박연수 가 41 세 의 나이 에 생애 첫 소개팅 에 나선다. 20 오후 오후 11 시 방송 되는 MBN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 (이하 ‘우 다사’) 에서다.

지난주 방송 에서 박영선, 박은혜, 김경란, 박연수, 호란 은 첫 만남 부터 서로 의 아픔 을 공유 하며 솔직 하고 화끈한 입담 을 발산 했다. 이들은 공식 촬영 이 끝난 밤늦도 밤늦 록 밤늦 를 가 눈물 과 웃음 이 오가는 뒤풀이 뒤풀이 ’로 진한 여운 을 안겼다.

이날 방송 에서 박연수 는 ‘우 다사 하우스’ 인방 응 첫 번째 타자 로 소개팅 자리 에 직행 해 멤버 들의 열렬한 응원 을 받는다. 전날 밤 소개팅 남의 사진 을 먼저 전달 받은 신동엽 은 “완전 부티나 박서준 박서준 스타일 이라는 이라는 소개 로 을 을 뜨겁게 달군다. 이에 박연수 는 정성 들여 화장 하고, 이동 중인 차 안에서도 끊임없이 매무새 를 체크 하는 등 소개팅 을 준비 하는 설렘 을 만끽 한다.

박연수 와 소개팅 남의 만남 성사 되고, 두 사람 모두 “어디서 많이 본 것 같다” 며 왠지 왠 익숙 함 을 드러낸다. 박연수 는 소개팅 초반 자신 의 소개 와 함께 이혼 여부 및 두 아이 를 양육 한다는 사실 을 솔직하게 밝힌다. 걱정 과 달리 소개팅 남은 “과거 보을 을 을 더 중요한 것” ”유연한 가치관 을 보인다. 이어 “소개팅 한 분들 중 제일 예쁘 신 것 같다” 는 고백 을 해 눈길 을 모은다.

우 우 다사 은 “자신 의 상황 을 있는 그대로 털어 놓은 박연수 와 개의치 않고 직진 고백 고백 을 이어가는 소개팅 남의 데이트 가 켜 는“ 의 을 자아냈다 ”마음 의 을 열고 다시 용기 를 낸 박연수 에게 많은 관심 과 응원 부탁 드린다 ”고 밝혔다.

이혼 이라는 사회적인 이슈 에 대해 정면 돌파 에 나선 ‘우 다사 는 연예계 돌아온 언니 들의 현실적인 삶 과 새로운 을 담아 내며 화제 를 모으고 있다.

Y 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닷컴 한경 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Source lin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