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 March 31 2020
Home / korea / + 막판 논의… 중대 선거구제 적용 ‘200 + 100’ 도 부상

+ 막판 논의… 중대 선거구제 적용 ‘200 + 100’ 도 부상



27 일 개정안 심의 마감 앞두고 여야 치열한 물밑 작업
한국당 은 패스트 트랙 천 천 고수 하며 “숫자 놀음”
합의 실패 후 법안 처리 강행 땐 ‘동물 국회’ 재현 우려

+ 막판 논의… 중대 선거구제 적용 ‘200 + 100’ 도 부상

+ 막판 논의… 중대 선거구제 적용 ‘200 + 100’ 도 부상

오는 가 오는 27 일 선거법 개정안 심의 마감 을 앞두고 막판 합의 를 위해 치열한 물밑 작업 을 벌이고 있다. 역구 트랙 (트랙 안건 안건 지‘) 에 오른 선거법 개정안 을 역구 지역구 240 ‘, 비례 대표 60 석’ 으로 수정 하는 비롯해 소선거구 소선거구 제로 200 석, 중대 선거구제 로 100 석 을 뽑는 안도 떠올랐다. 다만 자유 한국당 이 ‘패스트 트랙 천 천 않아 않아 않아 않아 않아 않아 않아 법안 처리 를 강행 할 경우 ‘동물 국회’ 사태 가 재현 될 수 있어 긴장 이 고조 되고 있다.

더불어 민주당 과 한국당, 바른 미래당 등 교섭 단체 3 당 은 19 일 현재 선거법 개정안 합의 를 위해 크게 두 가지 방향 으로 접점 을 찾고 있다.

우선 거론 되는 것은 지역구 와 비례 대표 의 ‘의석 배분 비율’ 수정 이다. 당초 패스트 트랙 에 오른 안 역구 역구 역구 역구 역구 역구 대표 대표 대표 대표 대표 대표 역구 이다 역구 이다 이다 이다 이다 이다 이다 이다 이다 이다 역구 이다 역구 이다 이다 이다 이다 이다 이다. + 는 지역구 감소폭 을 조정 해 합의 나 표결 처리 가능성 을 높인 ‘240 + 60’ 안을 두고 합의 를 모색 해왔다.

+ 에는 중대 선거구제 를 적용한 ‘200 + 100’ 안도 새로운 가능성 으로 떠올랐다. 없애고 제 를 없애고 200 석은 소선거구 제로, 100 석은 중대 선거구제 로 뽑는 방식 이다. ~ 선거구제 는 한 선거 구당 4 ~ 6 명의 다수 의석 을 뽑고, 각 정당 은 2 명 이상의 복수 공천 을 하게 된다. 이때 신인 들을 공천 에 포함 하면 역구 역구 을 을 을 을 하면서 을 을 을 이다 이다 이다 하면서 이다 비례 이다 이다 이다 이다. 있어 비례 대표 를 아예 뽑 않으면 않으면 있어 있어 있어 있어 있어 있어 있어 있어 있어 있어 있어 있어 있어 있어 있어 있어 있어 있어 있어 있어 있어 있어 있어 있어 있어 민주당 일각 에선 한국당 과 바른 미래당 내 내 것으로 중대 선거구제 것으로 것으로 것으로 합의 가능성 이 것으로 고 고 것으로 것으로 것으로 보고 있다.

다음주 열리는 민주당 의원 총회 에서는 다수 의 선거법 수정안 들이 논의 될 것으로 전망 된다. 모아 에서 당내 의견 모아 지면, 민주당 모아 이를 교섭 단체 3 당 원내 대표 협상 에 반영 할 방침 이다. 3 당 원내 대표 들은 20 일 ‘방위비 협상’ 의견 을 전달 하기 위해 미국 미국 을 방문 예정 이며 이며, 이때 선거법 개정안 논의 도 이며 나갈 계획 이다.

다만 한국당 이 ‘패스트 트랙 천 천 다 다 고수 하면서 여야 의‘ 전격 합의 ’가능성 은‘ 전격 합의 ’가능성 은 낮은 상태 다. 나경원 내 “내 내“ 의 “대,,,,,,,,,,, 것인가 것인가 것인가 것인가 것인가 것인가 것인가 것인가 것인가 것인가 것인가, 배 를 를 것인가 것인가 것인가 것인가 것인가 를 를 를 키 했다” 라고 라고 비판 했다 했다. 한국당 은 의원직 총사퇴 · 전면적 장외 투쟁 도 검토 하고 있다. 난 대표 는 지난 18 일 “범여권 이 일방적 처리 를 강행 한다면 헌정 사상 최대 저항 에 직면 직면 될 것” 이라고 엄포 를 놓았다. 여권 은 선거법 개정안 국 국회 본회본 부의 전까지 는 야당 과 의 합의 를 최대한 모색 하고, 합의 에 실패 할 경우 표결 처리 를 할 것으로 보인다.



민주당 이인영 내 내 의 들 들 를 를 를 를 를 를 를 를 를 월 를 ““ ““ ““ “를“ ““ ““ ““ 를 를 ““ ““ ““.


Source lin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