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rsday , April 9 2020
Home / korea / 드러난 벤 투호 의 카타르 월드컵 과제… 빈공 과 우물 안 빗장 수비

드러난 벤 투호 의 카타르 월드컵 과제… 빈공 과 우물 안 빗장 수비



3 경기 연속 무득점 행진… 상대 수비벽 뚫을 확실한 득점 루트 절실
브라질 전서 벤 투호 출범 후 최다 실점… 강팀 막을 수비 조직력 필요

선제골 허용 하는 한국

선제골 허용 하는 한국(A 다비 = 연합 뉴스) 김주성 기자 = 19 일 (A지 시간) 아랍 에미리트 (UAE) 아부 다비 모하메드 빈 자예드 스타디움 에서 한국 과 브라질 축구 대표팀 평가전 을 브라질 파 케타 에게 을 허용 하고 있다. 2019.11.19 utzza@yna.co.kr

(아부 다비 = 연합 뉴스) 안홍석 기자 = 파울루 벤투 감독 이 이끄는 축구 대표팀 중동 정 원정 2 중동 중동 올해 국제 축구 연맹 (FIFA) A 매치 (국가 대표팀 간 경기) 데이 일정 을 마무리 했다.

들은 태극 전사 들은 12 월 동아시아 축구 연맹 (EAFF) E-1 챔피언십 을 앞두고 다시 소집 된다. E-1 챔피언십 이 벤 투호 의 올해 막지막 경기 이지만, 이 대회 는 A 는 데이 에 치러 지지 않아 치러 차출 이 불가능 하다.

따라서 이번 중동 원정 2 연전 은 '완전체' 벤 투호 가 치른 올해 마지막 경기 다.

태극 전사 들은 이번 원정 에서 여러 문제점 을 노출 했다.

공격 은 허약 했고, 강한 줄 알았던 수비 는 아직 아시아권 에서만 통하는 수준 이었다.

2022 통해 카타르 월드컵 진출 을 통해 10 연속 본선 본선 진출 적 를 이루려 는 한국 축구 로선 적지 않은 과제 를 떠안 은 셈 이다.

무득점 무득점, 또 무득점… 드러난 빈약 한 공격력

벤 투호 는 지난달 북한 과 의 카타르 월드컵 2 차 예선 3 차전 부터 이번 레바논, 브라질 전까지 3 경기 연속 무득점 에 그쳤다.

FIFA 랭킹 3 위인 브라질 과 의 평가전 은 논외 로 하더라도, 북한, 레바논 과 의 원정 경기 에서 득점 하지 못한 건 매우 아쉬운 결과 다.

상대로 민 (토트넘), 황희찬 (잘츠부르크), 김신욱 (상하이 선화) 등 스타일 이 다양한 아시아 최강 의 공격수 들을 여럿 보유 하고 있음에도 있음에 들을 상대로 2 경기 연속 확실한 우위 를 보이지 못했다.

를 부터 차곡 차곡 패스 를 쌓아 나가며 공격 길 을 뚫어 가는 벤투 축구 가 한계 를 보인 것으로 풀이 된다.

열악한 그라운드 상태 와 상대 밀집 밀집 수비 를 한 에 뚫어 뚫어 내는 데엔 때로는 굵은 롱볼 축구 축구 가 만 해답 이 수 있 있 만 만 만 만 만 만 만 만 만 만 만 만 만 만 만 만 만 만 만.

2 차 예선 남은 4 남은기 와 그다음 최종 예선 에서 약팀 들은 또 수비 일변도 의 전술 을 들고 나올 가능성 이 크다.

않는다면 유연한 전술 로 이들을 상대 않는다면 않는다면 회 회 회 회 회 회 회 않는다면 않는다면 않는다면 않는다면 않는다면 세워 있다 있다 있다 있다

벤투 감독 뿐 아니라 공격수 들 들 들 들 한다 한다 전술 로 약팀 이 수비벽 을 로 로 이 친 수비벽 을 허물 수 있어야 한다.

지시 하는 벤투 감독

지시 하는 벤투 감독(A 다비 = 연합 뉴스) 김주성 기자 = 19 일 (A 시간) 아랍 에미리트 (UAE) 아부 다비 의 모하메드 빈 자예드 스타디움 열린 대한민국 과 브라질 브라질 의 친선 경 에서 에게 적극적인 수비 지시 하고 있다. 2019.11.19 utzza@yna.co.kr

◇ '우물 안 빗장 수비' 였나… 삼바 댄스 에 '와르르'

벤 투호 는 레바논 전 에서 의 무기력 한 무승부 에도 2 차 예선 4 경기 연속 무실점 이라는 기록 으로 자위 할 수 있었다.

하지만 '남미 최강 브라질 브라질 공격 앞에서 벤 투호 수비 의 민낯 이 드러났다.

첫 번째 실점 장면 에서 조직력 이 무너 는 모습 모습 모습 모습 모습 모습 모습 모습 을 가해 필리 피 코치 의 프리킥 골 에 빌미 를 내주 는 장면 등 은 아직 길이 멀다 는 점 여실히 보여줬다.

선수 들은 브라질 을 상대 하면서 '한 차원 높은 축구' 를 경험 했다고 입을 모았다. 그들 에게서 배울 점 이나 스스로 가 드러낸 약점 들을 구체적 으로 말했다.

황희찬 은 브라질 술 술 굉장히 술 많은데 많은데 술 술 술 술 술 술 많은데 술 술 술 많은데 많은데 많은데 많은데 많은데 많은데 많은데 많은데 많은데 많은데 많은데 많은데 많은데 많은데 많은데 많은데 많은데 고 말했다

김민재 (베이징 궈안) 는 "수비 조직 에 문제 가 있었다. 첫 번째, 세 번째 실점 때 조직력 이 흐트러진 게 였다 였다 면서 나는 나는 물론 동료 들 강팀 강팀 과 경

본선 진출 이 벤투 감독 앞에 놓인 첫 과제 라면, 본선 에서 의 못 못 못 못 것 또한 그 못지 않게 중요한 임무 다.

강팀 의 수비 를 뚫어 공격 은 공격수 의 능력 에 대부분 기대 야 하지만, 강팀 의 공격 을 막아 낼 수비 는 전술 조직력 으로 만들어 낼 수 있다.

IF 의 글로벌 IF IF IF IF IF IF IF IF IF IF IF IF IF IF IF IF IF IF IF IF IF IF IF IF IF IF IF IF IF IF IF IF IF IF IF IF IF IF

ahs@yna.co.k is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 2019/11/20 07:49 송고


Source link